국내뿐만아니라 외국선수들도 상당수 진호국제양궁장 찾아

예천군 찾는 국내·외 전지훈련 참가 선수단 급증

전지훈련지로 각광,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

강승탁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04.20 21:35:28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예천군이 스포츠 전지훈련지로 각광을 받고 있다.

군은 그동안 스포츠 도시 조성을 위해 노력한 결과, 각종 대회 유치는 물론 체육인들에게 전지훈련지로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세계 최고의 시설을 자랑하는 진호국제양궁장에는 지난해 인도네시아, 중국, 말레이시아 양궁팀을 비롯해 해외 뿐 아니라 국내에서도 훈련을 위해 총 30개 팀에 연인원 2,073명이 이곳을 다녀갔다.

또 올해 2월에 브라질 주니어 여자대표 선수 1명이 전지훈련을 위해 방문했고 일본 시코쿠 섬 에이메 현 고등부 양궁팀 11명은 지난 19일부터 23일까지 예천에 머물며 전지훈련에 돌입했다.

이번에 방문한 양궁선수단은 예천군청 양궁실업팀 및 예천여고 양궁팀과 연습경기를 가질 예정이며 양궁국가대표 선수단 훈련을 견학하고 국가대표 선수를 배출한 지역 초‧중‧고등학교를 방문해 견학할 예정이다.

예천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최고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는 양궁장이 되도록 철저히 관리해 전지훈련 선수단에 최적의 훈련조건을 제공하고 있다”면서 “국제적 스포츠마케팅에 최선을 다해 국위 선양은 물론 지역 경기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