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치맥페스티벌에 해외 자매도시 공연단 등 대거 방문

‘세계와 함께해요’…글로벌 대구 치맥페스티벌

강승탁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07.18 13:12:08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대구의 대표축제를 뛰어넘어 세계인 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치맥페스티벌에 해외 자매도시 대표단 및 예술단원이 대거 참여하기로 해 축제가 더욱 빛이 날 전망이다.

올해 5회째인 대구 치맥페스티벌은 명실상부한 세계인이 함께 즐기는 축제로 자리 잡아 가고 있다는 평가 속에 이번 페스티벌에는 해외 5개 자매도시에서 71명의 대표단과 예술단원이 방문해 자매우호 도시 예술단 공연과 한국문화 체험 등에 참여한다.

이번에 참여하는 자매우호도시 사절단은 타이베이를 비롯해 칭다오 대표단과 예술단 19명을 비롯해 닝보, 옌청, 선양 등 사드 영향으로 소극적이었던 중국의 도시들도 대거 참여해 자치단체 간 교류와 민간외교 활성화가 어느 정도 회복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또 이와 별도로 전국 지방자치단체에서 연수 중인 12개국 54명의 공무원들도 대구 치맥페스티벌에 참가할 예정으로, 수성못, 팔공산, 시민안전테마파크 등을 방문해 대구의 매력을 한껏 즐길 계획이다.

특히 공석인 주한미국대사를 대신해 마크네퍼 주한 미국대리대사가 참석 의사를 밝혔으며, 이 밖에도 외교 공관과 주한 미군 관계자를 비롯해 중화권 및 동남아 중심의 해외 개별관광객들도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대구시 관계자는 “페스티벌 기간 이들의 방문으로 대구 치맥페스티벌이 대구를 넘어 국제적인 행사로서의 면목을 유감없이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