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영천시, 향토음식 계승‧발전 위한 전문가 양성

입력 2015-06-11 17:44 | 수정 2015-06-11 21:30

과실주 및 천연발효식초 교육 실시

▲ 영천시가 향토음식을 계승‧발전시키기 위한 전문가 양성에 나섰다.ⓒ영천시 제공

경북 영천시(시장 김영석)가 향토음식을 계승‧발전시키기 위한 전문가 양성에 나섰다.

시는 지난 3월 23일부터 오는 26일까지 총 16회에 걸쳐 매주 금요일마다 농업기술센터에서 우리음식연구회원 및 일반농업인 30명을 대상으로 향토음식계승 전문가 양성 과정의 일환으로 과실주 및 천연발효식초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는 농가주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농산물과 농업인의 손맛과 결합된 다양한 농가소득원 발굴과 전통발효식품을 지역 전통주나 과실발효식초로 개발하기 위해 마련됐다.

교육은 밑술, 덧술, 백설기막걸리, 찹쌀동동주 당귀주 등 우리술 만들기와 오디, 토마토 과실발효식초, 전통곡물식초 만들기, 청주에 있는 장희도가 사업장 견학 등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마지막 수업은 그동안 실습한 술, 과실주, 식초 전반에 대해 품평회를 가질 계획이다.

김희준 농촌지도과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지역의 농‧특산물을 활용한 전통발효식품 개발로 지역 특산주와 발효식초를 만드는데 지역의 농업인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