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조원진 의원, "당내 분열은 누구도 해서는 안돼"

입력 2015-06-30 15:24 | 수정 2015-06-30 21:50

유승민 사퇴관련 "지혜로운 결정할 것" 언급

▲ 조원진 새누리당 대구시당 위원장이 30일 시당 강당에서 취임식을 갖고 있다.ⓒ뉴데일리

새누리당 대구시당 위원장에 취임한 조원진(달서병) 의원은 30일 유승민 원내대표 사퇴 등 당내 혼란과 관련, "유승민 원내대표는 대구가 아끼는 미래 큰 지도자"라면서 "유 원내대표가 잘 판단해 결정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친박계인 조 의원은 평소 유 원내대표를 두고 '형님'이라고 부를 정도로 친한 관계이다. 

이날 조 의원은 취임사에서 "유 원내대표는 대한민국과 대구를 위해 큰 일을 할 것"이라며 참석자들의 박수를 유도하기도 했다.

이같은 조 위원장의 발언은 유 원내대표의 사퇴에 찬성한다는 뉘앙스로 읽혀진다.

조 의원은 이어 이날 취임사에서 "이제 당내 분열을 누구든 해서는 안 된다"면서 "화합을 위해 우리는 2년반 전 박근혜 현 대통령의 당선이 됐던 초심으로 돌아가야 한다"며 박근혜 정부 성공을 위해 힘을 모으자고 주장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