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구미 선산읍 독동리, 노후프로그램 통해 건강장수마을 도전

입력 2017-03-28 20:02 | 수정 2017-03-28 20:09

사회활동 참여기회 제공과 소일거리 발굴

▲ 구미시농업기술센터가 구미시 선산읍 독동리에 노후활동 프로그램을 실시해 최고 농촌건강장수마을 조성에 나선다.ⓒ구미시

구미시 선산읍 독동리가 최고 농촌건강장수마을 도전에 나선다.

구미시 농업기술센터 (소장 정인숙)는 농촌건강 장수마을 육성 마을로 2015년도에 선산읍 독동리를 선정해 올해 3년차 사업을 이어가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농촌건강장수마을 육성사업은 농촌고령자 건강관리 및 학습활동을 통한 사회활동 참여기회 제공과 소일거리를 발굴하여 소득과 연계해 노후의 질적 생활 기반 조성을 목적으로 한다.

올해에는 지난 20일부터 7월 27일까지 20회간 치매예방 웃음치료 등 건강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구미시농업기술센터는 선산읍 독동리에 2020년까지 노후활동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어르신들이 충분한 휴식과 적절한 운동을 하여 건강하게 장수하실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