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의회, 지진피해복구 위한 대정부 건의문 제출

신속한 재난복구와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정부 대책 건의

최동수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12.03 21:20:38

포항시의회(의장 문명호)는 지난 1일 지진피해복구를 위한 대정부 지원을 촉구하는 건의문을 채택해 국회와 중앙정부에 제출했다.

문명호 의장과 정해종 부의장을 비롯한 상임위원장단은 지난달 30일 제2차 정례회 간담회에서 전체의원으로부터 건의문 채택을 위임받아 '11.15 지진피해복구를 위한 대정부 건의문'을 작성했다.

포항시의회 상임의장단은 이 건의문을 국회,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기획재정부, 행정안전부, 산업통상자원부, 국토교통부, 보건복지부 등 중앙부처에 제출했다.

시의회는 지진피해복구와 이재민 구호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지만 지자체의 예산으로는 복구비용 감당에 한계가 있다고 판단, 중앙정부에 특단의 정책을 마련하고 전폭적인 지원을 강력히 요구했다.

또 전반적인 불안정서 확산과 철강공단에서부터 골목 상권까지 위축된 지역경제가 더욱 악화될 것을 염려해 지진발생이 미친 영향을 충분히 감안해 적극적인 경제활성화 지원 대책이 마련돼야 한다고 건의했다.

이번 건의문은 현실적인 피해 보상과 위험시설물 정밀안전진단 비용지원,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특별지역 지정, 포항지열발전사업과 액상화 현상의 신속조사와 지역민 참여, 지진피해지원 관련 특별법안 조속한 처리를 촉구하는 내용을 담았다.

문명호 의장은 “시민의 목소리를 생생하게 담은 이번 건의문이 정부 정책에 반영돼 포항의 재기에 큰 힘이 될 수 있도록 다각도로 노력하겠다”며 “국회와 관련 부처에서도 건의내용을 적극 검토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