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 야생동물기동포획단, 산책로서 멧돼지 신속 포획

영해면 경북기독보육원 부근 출동 3시간 만에 붙잡아

강승탁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2.11 21:55:18

▲ 생포된 야생멧돼지.ⓒ영덕군

영덕군 야생동물 기동포획단이 지난 8일 영해면 경북기독보육원 인근 목은이색산책로에서 야생 멧돼지 한 마리를 포획했다.

멧돼지 출현 신고를 받은 영덕군은 이날 영덕경찰서 협조를 얻어 즉시 9명의 엽사로 기동포획단을 편성했다. 기동포획단은 오전 10시부터 사냥개를 동원해 포획작전을 펼쳐 약 3시간 만에 멧돼지를 붙잡았다. 

생태계 최상층 포식자인 멧돼지는 야생 적응을 잘하고 번식률이 높고 겨울철엔 먹이가 부족해 과수농가 피해가 크다. 포획으로 개체 수를 조절하지 않으면 주민의 안전과 재산을 해칠 우려가 있다.

경찰관계자는 “평창동계올림픽 기간에는 총기사용이 전국적으로 일제히 금지된다. 따라서 멧돼지 등 야생동물 포획작업에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