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 대회’ 성료

20여개국 100여명 선수 참가

강승탁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2.11 21:28:19

▲ 2018 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 대회가 10~11일 양일간 경북 청송 얼음골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 경기장에서 성황리에 열렸다.ⓒ대한산악연맹 강레아

2018 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 대회가 10~11일 양일간 경북 청송 얼음골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 경기장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지난 2011년 이후 줄곧 청송에서 개최된 이 대회는 국제산악연맹(UIAA), 대한산악연맹(KAF·회장 김종길)이 주최하고 청송군, 경상북도산악연맹이 주관하는 행사이다.

이번 월드컵 대회에는 월드 랭킹 1위~8위까지의 세계 최정상급의 선수들을 비롯하여 한국을 대표하는 박희용, 신윤선, 송한나래 선수 등 20여개국 100여명의 선수가 참가해 열띤 경합을 펼쳤다.

특히 이번 대회는 평창동계올림픽과 더불어 우리나라 동계 스포츠를 전 세계로 알리는 큰 계기가 된 가운데 올해는 경기장에 청송아이스클라이밍센터 건물까지 준공이 돼 세계 최고수준 아이스클라이밍경기장으로 면모를 갖췄다.

또 센터 건물 준공으로 건물 내부에는 그동안 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의 역사와 생동감 넘치는 경기장면을 사진으로 전시해 또 다른 볼거리도 제공했다.

한동수 청송군수는 “올해 대회는 아이스클라이밍 센터 준공으로 세계 최고의 아이스클라이밍 경기장 면모를 갖췄다”면서 “월드컵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게 되어 더욱 뜻깊은 대회였으며, 함께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도 성공적으로 개최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