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경북형 일자리 모델’ 전국에 홍보

도시청년시골파견, 청년커플 창업, 주4일제 및 일취월장 홍보

강승탁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3.09 15:15:55

▲ 경북도는 ‘제1회 대한민국 지방정부 일자리 정책 박람회’에 참가해 경북형 일자리 모델과 청년 일자리 정책 알리기에 적극 나섰다. 사진은 김부겸 행자부 장관에게 브리핑 하는 장면.ⓒ경북도

경북도는 ‘제1회 대한민국 지방정부 일자리 정책 박람회’에 참가해 경북형 일자리 모델과 청년 일자리 정책 알리기에 적극 나섰다.

8일부터 11일까지 나흘간 경기도 킨텍스에서 열리는 이번 박람회는 핵심 국정과제인 일자리사업을 실질적으로 구현하고 있는 지방정부의 대표 일자리를 한 곳에 모아, 서로의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하고 자치단체의 대표 일자리정책을 소개하는 장으로 만들어졌다.

경북도는 ‘청년이 찾아오는 경북, 청년이 만들어 가는 경북’ 슬로건 아래 경북형 일자리 모델과 청년 일자리 정책을 중심으로 한 우수 일자리 사업들을 한 눈에 파악 할 수 있도록 총 8개 분야로 전시관을 구성했다.

특히 도는 경북형 일자리 모델로 주목 받고 있는 ‘공공기관 주 4일 근무’와 ‘도시청년 시골파견’은 물론 ‘청년커플창업’, ‘민간기업 일자리 나누기’ 등 경북형 일자리모델을 선보여 경북 일자리 정책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한편 타 자치단체에도 전파할 계획이다.

또 일취월장(일찍 취직해서 월급받아 장가(시집)가자) 프로젝트로 추진하고 있는 청년일자리 정책, 청년무역사관학교 및 청년 창업 등 ‘청년 관련 일자리사업’과 ‘여성·어르신 일자리 사업’ 등 다양한 일자리 정책도 홍보한다.

송경창 경상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경북도는 전국의 지방자치단체에서 추진하고 있는 각종 일자리 정책들을 벤치마킹해 더욱 효율적으로 일자리 정책을 추진하고 일자리가 도민들에게 최고의 선물이자 복지라는 생각으로 일자리를 창출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