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당 권오을, 경북도지사 출마 선언

보수교체와 도정 혁명 나서겠다 주장

강승탁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4.17 06:37:18

▲ 권오을 바른미래당 경북도당위원장은 16일 경북도청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경북도지사 출마를 선언했다.ⓒ뉴데일리

권오을 바른미래당 경북도당위원장은 16일 경북도지사 출마를 선언했다.

그는 이날 오후 2시 경북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보수교체와 도정혁명의 시대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경북도지사 출마를 선언한다. 자유한국당은 반시대적이고 반국민적인 낡은 수구로 전락했고, 친노 폐족이 장악한 정부․여당은 무능한 패권행태로 나라를 혼란으로 몰아간다”며 비난했다.

그러면서 “적대적 공생 관계인 양당에 대한 심판이야 말로 이번 지방선거의 정치적 과제”라면서 “특히 경북은 자유한국당이 깃대만 꽂아도 당선되는 지역주의에 기생해서 독주해왔다. 누릴 것만 누리고 국가와 지역에 대한 의무는 방기해 온 TK 여당 자유한국당을 반드시 심판하겠다”고 말했다.

권 위원장은 “경북은 고령화와 저출산의 위기가 가장 심각한 위험지역”이라며 “사생결단의 의지와 희생으로 혁명 같은 ‘도정혁신’을 통해 인구절벽과 지방소멸이라는 국가와 지역 위기를 극복하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