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신] 영천 야사지구 토지구획정리사업 본격 개발 시작

강승탁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6.11 03:02:21

12년 동안 부도, 회생관리 파산 등으로 우여곡절을 겪은 영천시 야사지구 토지구획정리사업이 드디어 숨통이 트이게 됐다.

이 사업은 지난 2006년 4월 시공사의 부도로 개발 중지된 것으로 지난 8일 야사지구토지구획정리조합(조합장 박실경)에서 유치권부 채권매각에 낙찰돼 개발에 박차를 가할 수 있게된 것.

시공사의 부도, 회생관리, 파산이라는 과정을 겪으면서 많은 우여곡절이 있었지만, 이번에 영천시, 조합, 시행대행사와의 긴밀한 협력으로 큰 난제를 해결하게 됐다.  
 
영천시 관계자는 “앞으로 교통영향평가 재심의, 환지계획인가 등 절차를 조속히 추진해 동부동주민센터, 국민체육센터 등 건립에도 차질이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