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제철소, 체력단련장 최신 운동기구 도입 등 전면 리모델링

운동치료프로그램 병행, 직원 건강 증진 향상 도와

김창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6.15 08:35:18

▲ 새롭게 단장한 포항제철소 건강증진센터 메디컬 피트니스에서 임직원들이 열심히 체력을 단련하고 있다.ⓒ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가 체력단련장 운동기구를 전면 교체하고 다양한 운동치료 프로그램을 운영해 임직원들 건강과 복지 증진에 힘쓰고 있다.

포항 건강증진센터의 메디컬 피트니스(Medical Fitness)는 지난 5월 최신 운동기구 42대를 새로 도입하고 한 달 간의 내부 인테리어를 통해 최근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그동안 운동기구를 부분적으로 교체한 적은 있으나 전면 교체된 것은 지난 2001년 이후 17년 만에 처음이다.

이번에 새로 도입된 운동기구는 평창동계올림픽 선수들이 사용한 것과 같은 최신 모델로 체력단련은 물론 재활 운동치료도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건강증진센터의 김성광 트레이너는 “임직원들이 짧은 시간 효과적으로 유산소 운동을 할 수 있도록 러닝머신을 20대로 늘렸고 근력과 재활운동을 동시에 할 수 있는 최신 운동기구를 대거 도입했다”고 말했다.

건강증진센터는 최신 운동기구 도입과 함께 거북목 치료 프로그램도 동시에 운영하고 있다. 15일부터 7월 13일까지 4주 과정으로 진행되는 거북목 증후군 운동치료 프로그램은 ▲목, 어깨, 허리, 하체 스트레칭 ▲목, 등 근력 운동 ▲코어운동 등으로 구성돼 있다.

새로 단장한 피트니스센터를 찾은 박정모 사원은 “고급 운동기구가 대거 들어와서 평소보다 더 자주 오게 되고 운동 의욕도 높아졌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제철소 건강증진센터는 지난해 정부가 실시하는 특수건강진단기관 종합평가에서 최고등급을 받는 등 직원 건강 증진과 복지에 힘쓰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