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우 경북도지사, 충혼탑 참배로 첫 공식일정 돌입

국립영천호국원 충혼탑 참배에 이어 포항여성병원 찾아 현장행보 펼쳐

강승탁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7.02 22:22:45

▲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1일 오전 9시 국립영천호국원 충혼탑 참배를 시작으로 민선7기 임기를 시작했다.ⓒ경북도

이철우 제32대 경북도지사는 1일 오전 9시 국립영천호국원 충혼탑 참배를 시작으로 민선7기 임기를 시작했다.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이날 이철우 도지사를 비롯해 경북도 간부공무원 및 산하 기관단체장, 최기문 영천시장과 영천시 간부공무원 등 100여명이 함께한 가운데 헌화 및 분향, 호국영령과 순국선열에 대한 묵념 순으로 이어졌다.
 
이철우 도지사는 “호국영령과 순국선열의 숭고한 정신을 이어받아 도민을 섬기고 화합과 통합의 경북을 만들어가겠다”고 소감을 밝히며, ‘순국선열, 호국영령님의 명복을 빕니다, 일자리, 저출산 국가적 과제를 경북에서 길을 찾겠습니다’라고 방명록에 서명했다.
 
한편 이 지사는 호국원 방문에 이어 현장방문 첫 일정으로 분만산부인과 진료를 전문으로 하는 삼성의료재단 포항여성병원을 찾아 입원중인 산모와 출산가족들에게 소중한 아기의 탄생을 축하·격려했다.

그는  이 자리에서 인구절벽과 지역소멸이라는 위기대응을 위한 출산장려 정책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이를 실천하고자 하는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