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넙치 안심하고 드세요”

넙치양식장 25개소, 출하 전 사전검사 실시로 안전관리 철저

김창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7.11 13:21:42

▲ 포항시가 관내 넙치양식을 대상으로 출하전 사전검사를 위해 넙치를 채취하고 있다.ⓒ포항시

포항시는 지난 6일 시민들의 수산물 섭취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전관리에 철저를 기하고자 넙치 양식장을 대상으로 출하 전 수은에 대한 사전검사를 실시하기로 결정했다. 

포항시는 ‘국민 횟감’으로 통하는 넙치양식장 25개소를 대상으로 출하 전 경상북도 어업기술센터에 사전검사 신청방법 안내‧홍보를 했으며, 분석결과 통보전까지 출하를 중단하고 검사증명서를 발급받은 후 출하하도록 지도했다.

이에 따라 지난 7일 출하를 앞둔 양식장 3개소에서 사전검사 신청해 포항시와 수산물품질관리원이 합동으로 양식넙치 검사시료를 채취했다. 향후 양식장 22개소 대상 사전검사 실시해 양식넙치의 안전성을 시민들에게 홍보해나갈 계획이다.

양식넙치는 2013년부터 올해 5월까지 한차례도 수은 기준치를 초과한 일이 없었지만, 지난 6월 허용기준치 이상의 수은이 타 지역 양식장의 양식넙치에서 검출됐다.

이에 포항시는 시민들의 수산물 소비위축과 섭취불안감을 해결코자 신속하게 양식넙치 사전검사를 지도‧실시하는 등 발빠른 대응에 나섰다.

시는 향후 양식어업인은 검사를 통해 발급받은 증명서를 유통‧판매처에 알려 시민들이 안심하고 양식넙치를 구입‧섭취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포항시 관계자는 “우리시에는 생사료로 다랑어를 사용하는 양식장은 없으나, 이러한 위험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생사료를 사용하는 어업인이 배합사료로 전환하도록 지도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얼마전 발생한 양식넙치 수은검출의 원인이 다랑어 부산물을 첨가한 생사료가  원인인 것으로 밝혀졌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