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관광공사, 홍콩 여행작가 초청…경북·가을단풍 취재

선비이야기·미식투어·액티비티 투어 집중 홍보

김창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10.07 21:05:53

▲ 이재춘 사장대행이 보문단지 단풍을 설명하고 있다.ⓒ경북관광공사

경상북도관광공사(이재춘 사장대행)는 홍콩 여행작가 Joyce를 초청해 지난 6일까지 경주, 안동, 문경, 영주 등 경북 일원을 심층 취재했다.

이번 취재는 홍콩·대만의 자유여행객들 특히 20~40대 여성들이 다양한 경북의 가을관광을 즐길 수 있도록 정보를 담은 여행책자 출간을 위해 이뤄졌다.

취재기간 동안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중 하나인 ‘선비이야기 투어카드’를 집중 홍보하기 위해 안동에서 국제탈춤페스티벌 참관, 하회마을, 안동시장 탐방과 영주에서는 소수서원, 선비촌 및 최근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부석사 등을 답사했다.

또 문경에서는 문경새재와 짚라인 등의 액티비티 투어 프로그램을 체험했다. 이어 포항 죽도시장, 포항운하크루즈, 영일대, 호미곶 해맞이 공원을 거쳐 영덕 블루로드와 대게마을에서 싱싱한 해산물 시식과 푸른 바다를 담았다.

이밖에 500여년의 전통을 가진 역사마을인 경주 보문단지의 단풍과 양동마을에서 한국 전통 문화체험을 하고 청도에서는 소싸움축제전시장, 와인터널, 프로방스 빛 축제를 취재했다.


▲ Joyce씨가 안동 한우와 된장을 취재하고 있다.ⓒ경북관광공사

경북관광공사 이재춘 사장대행은 “이번 취재가 경북만의 다양하고 특화된 관광자원을 중화권 개별자유여행객들에게 알릴 좋은 기회”라며 “홍콩, 대만의 자유여행객들에게 경북의 인지도를 높이고 아름다운 가을단풍과 미식관광지로서의 매력을 알려 많은 외국관광객들이 경북을 찾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