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관광공사, 日후쿠오카서 경북관광 홍보

경북의 올드&뉴’콘셉트…다채로운 관광매력 홍보

김창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12.06 07:43:18

▲ 경북관광공사가 4일 일본 후쿠오카에서 참관객들에게 경북의 관광을 설명하고 있다.ⓒ경북관광공사

경상북도관광공사는 4일 일본 후쿠오카 국제센터에서 개최된 ‘신(新)한류 페스티벌’에 참가해 경북관광을 홍보했다.

‘신(新)한류 페스티벌’은 한국관광공사 주최 한국의 8개 시도와 15개 관광‧한류 업체가 참가해 다채로운 매력을 생생하게 전달하는 대형 소비자 이벤트다.
 
특히 이번 행사는 관광박람회가 부재한 후쿠오카에서 개최된 첫 메가이벤트로 한국여행의 매력을 생생히 전달해 후쿠오카시민 및 업계 관계자 약 1만 명이 행사장을 찾았다.

경북관광공사는 현지 여행업계 대상 상품개발을 위한 상담회와 설명회에서 역사문화도시라는 기존의 잘 알려진 경북 이미지와 더불어 이색카페 및 숙소, 다양한 체험활동 등‘경북의 올드&뉴’컨셉으로 다채로운 관광매력을 전하는데 주력했다.

또 경상북도 홍보부스에서는 일반 시민들을 대상으로 경북관광 최신정보를 전달하는 SNS 공유 캠페인 진행을 통해 약 2000명의 관람객이 몰렸다.

특히, 최근 인기드라마에 나온 동궁과월지 야경과 첨성대 핑크뮬리 군락지 등 친숙한 경주의 새로운 모습을 소개하자 FIT리피터들은 벌써 내년 가을을 기대했다.

한편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11월까지 방한 일본인은 239만명으로 2017년 동기 190만명 대비 25.5% 증가한 것으로 밝혀졌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