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신]포항제철소, 한파 대비 설비 집중점검

동파, 결빙 방지로 현장 안전에 총력

김창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12.11 16:32:19

▲ 포항제철소 직원들이 한파에 대비해 전용 장비로 증기관을 점검하고 있다.ⓒ포스코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가 12월 한파에 대비해 사고 예방에 나섰다.

포항제철소는 계절별, 시기별 취약설비와 위험요인을 고려해 정기적으로 테마 점검을 실시해왔다.

이번 12월에는 겨울철 발생하기 쉬운 동파와 결빙으로 인한 설비고장에 대비한다.

기온 변화에 취약한 배관설비를 비롯해 전해액, 냉각수 작동 점검, 옥외 설비의 열선작동 여부 등을 집중 점검하고,  특히 고부가가치 철강재의 생산에 차질이 없도록 핵심설비의 사고예방에도 만전을 기한다.

또 제철소 내 모든 설비에 대해 운전과 정비 직원이 함께 자체 점검을 실시하고, 미흡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개선한다는 방침아래 매주 ‘설비 총점검데이’를 운영해 돌발장애를 사전에 예방하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