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청도군, ‘2019 찾아가는 행복병원 & 건강관리교실’ 운영

장애인,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 건강불평등 해소

입력 2019-03-14 01:21

▲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지난 12일 화양읍 고평리 마을회관에서 ‘2019 찾아가는 행복병원 & 건강관리교실’무료진료를 실시했다.ⓒ청도군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지난 12일 화양읍 고평리 마을회관에서 경상북도 포항의료원과 보건소가 함께하는 ‘2019 찾아가는 행복병원 & 건강관리교실’무료진료를 가졌다.

‘찾아가는 행복병원’은 고평리 주민 30여명에게 건강상태에 따라 포항의료원에서 혈액검사, 방사선촬영, 골다공증검사, 복부초음파 등 진료 및 투약을 실시했다.

또 보건소에서는 뇌졸중 예방을 위한 찾아가는 건강관리교실을 운영해 한방진료, 금연침, 전동휠체어 안전사고 예방교육 실시해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찾아가는 행복병원&건강관리교실’은 월1회 검진차량을 이용해 의료접근성이 떨어지는 오·벽지 지역의 저소득층, 장애인, 독거노인 등 의료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실시되고 있다.

이날 진료를 받은 76세(여) 김○○어르신은 “몸이 아파도 거동이 불편해서 병원 갈 엄두를 못 냈는데, 이렇게 직접 마을까지 찾아와 무료진료를 해주니 너무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