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공유

로고

포항시, 스마트시티 조성 위해 전문 실무진 머리 맞대

연구용역 실무보고회 개최…지역여건에 적합한 추진전략 등 도출

입력 2019-06-12 18:31

▲ 포항시의 스마트도시계획 연구용역 실무보고회 모습.ⓒ포항시

포항시는 11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스마트시티 자문위원 및 전문 실무공무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포항시 스마트도시계획 연구용역 실무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보고회는 지난 2월 착수보고회 및 자문회의에서 제시된 의견을 시민을 대상으로 두 차례 설문조사한 결과와 19개 분야 전문 실무자들의 인터뷰 결과 등 스마트시티 현황 진단결과를 공유했다.

포항시는 첨단 ICT 기술을 활용해 시민들의 안전과 삶의 질 향상,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할 지역경제의 새로운 동력 확보 등을 주된 목표로 하는 스마트도시계획을 수립하고 있다.

이날 보고회에서 용역 수행을 맡고 있는 포스텍 곽지영 교수는 ‘사용자 가치 중심의 스마트 생태계 조성’이라는 비전 아래, 포항을 스마트시티 생태계의 모델 도시로 도약시킬 스마트 전략의 틀을 제시했다.

이어진 토론에서는 ‘포항시 스마트도시계획’ 추진방향에 대한 다양한 의견들이 제시됐으며, 지역여건에 적합한 추진전략과 서비스 등을 도출하기 위해 심도있는 토론이 이어졌다.

포항시는 보고회에서 제시된 의견을 반영하고 중간보고회와 최종 완료보고회를 거쳐 오는 10월말까지 스마트도시계획을 완성할 예정이다.

김종식 환동해미래전략본부장은 “포항시의 현안과 여건을 정확히 분석하고 반영해 시민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주는 스마트계획을 수립할 것”을 당부했다.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