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구시의회·경북도의회 공항특위 “김해신공항 재검토 방침 즉각 철회” 촉구

도·시의회 통합공항이전 특별위원회 합동으로 공동성명서 발표
공항특위, 중앙정부에 한목소리 강하게 촉구

입력 2019-07-12 12:14

▲ 11일 경북도의회 통합공항이전특별위원회(위원장 박창석)와 대구시의회 통합신공항 건설 특별위원회(위원장 홍인표)는 경북도의회에서 김해신공항 재검토 방침 즉각 철회를 요구하는 성명서를 공동으로 발표했다.ⓒ경북도의회

경북도의회·대구시의회 공항특별위원회가 다시 한자리에 모여 중앙정부를 향해 김해신공항 재검토 방침 즉각 철회를 요구했다.

최근 김해신공항 확장안에 대한 국무총리실 재검토 발표로 통합신공항 이전 사업에 대한 논쟁이 뜨거운 가운데 양 의회 특위가 공동성명서를 통해 강하게 철회를 촉구한 것.

11일 경북도의회 통합공항이전특별위원회(위원장 박창석)와 대구시의회 통합신공항 건설 특별위원회(위원장 홍인표)는 경북도의회에서 김해신공항 재검토 방침 즉각 철회를 요구하는 성명서를 공동으로 발표했다.

이번 성명서 발표는 지난 3월 대구시의회에서 공동으로 실시한 통합신공항이전 사업 조속 추진 성명서 이후 두번째 공동 성명서 발표이다.

발표에 앞서 양 의회 특위 위원들은 경북도 공항추진기획단장으로부터 추진상황과 현안사항에 대한 보고를 받고, 질의와 심도 있는 토론을 통해 통합공항이전사업에 대한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한 체계적이고 다양한 방안을 모색했다.

양 의회 특위는 김해공항 확장안 재검토 및 부산 가덕도 신공항 사업이 다시 거론되는 상황과 관련, 정부의 무책임한 재검토 방침에 대해 비판하면서 “5개 시도가 합의 수용한 국토교통부의 기존 계획이 차질 없이 진행 될 수 있도록 상호간 지속적으로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이날 공동으로 발표한 성명서에는 대구·경북의 입장을 고려치 않은 일방적인 김해신공항 재검토 결정을 즉각 철회하고 기존의 합의된 통합신공항 이전 사업을 책임 있게 추진할 것을 강력하게 촉구하는 내용이 담겼다.

경북도의회 통합공항이전특별위원회 박창석 위원장은 “통합공항 이전사업의 성공을 위해 다시 한 번 양의회의 특위 위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대구․경북의 미래 청사진을 결정짓는 매우 중대한 사업인 만큼 각 의회 또한 지역과 당리당략에서 벗어나 오로지 시민과 도민만을 보고 한목소리로 확고한 의지를 가지고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제일 먼저 앞장서서 나가겠다”며 각오를 밝혔다.

한편 경상북도의회 통합공항이전특별위원회는 2016년부터 본격화 된 대구국제공항과 K-2 군공항 통합이전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다각적인 지원을 통한 이전 주변지역의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난 9월 제303회 임시회때 구성됐다.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