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구한의대, ‘기업맞춤형’ 품질검사기관 갖춘다

28일 DHU 바이오융복합시험센터 개소…식품·화장품·한약재 3개 부문 품질검사 업무 수행

입력 2019-10-29 11:05

▲ 대구한의대가 28일 바이오융복합시험센터 개소식을 가졌다.ⓒ대구한의대

대구한의대가 대구·경북 유일의 바이오융복합시험센터를 개소했다.

대구한의대(총장 변창훈)는 28일 다양한 검사수행 및 기업지원을 위한 최상의 검사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바이오융복합시험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DHU 바이오융복합시험센터는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지정한 대구·경북 유일의 식품(제48호)·화장품(제15호)·한약재(제11호) 3개 부문의 품질검사업무를 수행하는 시험기관으로, 기업 맞춤형 R&D 컨설팅 및 장비활용 서비스 등 양·한방바이오산업 분야 경쟁력를 제고한다.

특히 대구한의대 산학협력단과 경북테크노파크는 대학특성화 개발촉진센터 식품위생검사소 운영을 위한 위·수탁 계약을 체결, 지역 경제 활성화에 뜻을 모았다.

대구한의대 DHU 바이오융복합시험센터는 시험분석 서비스와 장비활용 서비스, 개발기술 사업화 서비스 등을 주로 수행하고 있다.

변창훈 총장은 “대구한의대가 보유하고 있는 우수한 R&D 연구능력을 기반으로 식품, 화장품, 한약재 부문의 다양한 검사수행 업무와 함께 산학연 연계 인프라 지원, 지역 대체 산업 육성, 국민보건건강 향상 기여 등을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