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구도시공사, 1사1촌 사과따기 봉사활동 전개

청도군 각북면 남산3리 찾아 농번기 일손 돕기

입력 2019-11-09 14:50

▲ 대구도시공사(사장 이종덕)는 1사1촌 자매결연 마을인 경상북도 청도군 각북면 남산3리를 찾아 농번기 일손 돕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대구도시공사

대구도시공사(사장 이종덕)는 1사1촌 자매결연 마을인 경상북도 청도군 각북면 남산3리를 찾아 농번기 일손 돕기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지난 6일 열린 봉사활동은 도시와 농촌 간의 교류 확대로 상생문화를 확산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 및 농촌사랑을 실천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대구도시공사 임직원 30여 명은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찾아 발마사지기 2대 등 기부 물품을 전달하고, 청도군 비슬산 자락의 사과를 수확하기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대구도시공사는 2007년부터 인근 지역 농촌과 1사1촌 자매결연을 맺어 매년 해당 마을을 방문하는 등 정기적으로 농촌 일손 돕기 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여한 김헌식 전무이사는 “앞으로도 어려운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이웃사랑 실천과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서 나갈 계획”이라면서 “대구도시공사 청아람 봉사단의 활동으로 일손이 부족한 농촌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