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모서농협 김대훈 조합장, 제2회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 수상

입력 2019-12-07 20:52 | 수정 2019-12-07 21:01

▲ 상주시 모서농협 김대훈 조합장(남·58)이 제2회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수상자로 선정됐다.ⓒ경북농협

경북 상주시 모서농협 김대훈 조합장(남·58)이 제2회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수상자로 선정됐다.

경북농협(본부장 도기윤)은 지난 2일 김 조합장이 2008년 제13대 모서농협 조합장으로 선출돼 11여년 재임기간 동안 탁월한 리더십과 경영능력으로 상호금융사업 및 농업인 실익과 복지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확대 추진해왔다.

또 2015년 9월 전국 최초로 포도전문 농산물 산지유통센터를 준공해 산·선별에서 유통·가공까지 일괄 처리해 유통비용 절감에 따른 시장경쟁력 강화로 포도산업 발전 및 농가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했다.

김대훈 조합장은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 수상자로 선정돼 너무 기쁘다”며 “이번 수상은 조합원의 농협사업에 대한 협력과 농협 임직원의 적극적인 사업추진으로 받은 상이라 생각하고, 작지만 강하고 투명한 농협, 한번 더 도약하는 모서농협이 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으뜸 조합장상은 ▲계통간 상생·발전 ▲농·축협간 협력 ▲사업추진 우수 ▲농가소득 증대 기여에 기여한 경북 관내 농·축협 조합장 중 선정해 수여하는 상으로 경북농협 최고 명예의 상이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