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경주시, 상수도 유수율 제고 위해 5년간 560억 투입

상수도 현대화사업 사무실 개소
유수율 58%→85% 향상, 연50여억원의 수돗물 생산비용 절감

입력 2020-02-13 15:10 | 수정 2020-02-14 09:32

▲ 경주시와 K-water는 주낙영 경주시장과 이준근 K-water 물관리계획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상수도 현대화사업소 개소식을 가졌다.ⓒ경주시

경주시와 K-water는 주낙영 경주시장과 이준근 K-water 물관리계획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상수도 현대화사업소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들어갔다고 13일 밝혔다.

경주시가 2019년 환경부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총사업비 560억 원(국비 280억원, 도비 84억원, 시비 196억원)을 투입해 경상북도 최대 규모로 5년간 추진된다.

경주시는 상수도 전문기관인 K-water와 협업으로 노후 상수관개체 210㎞, 블록시스템구축, 누수탐사 및 복구, 유지관리시스템 구축 등 상수관망을 정비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이번 상수도 현대화사업은 유수율을 58%에서 85%까지 향상시켜 연 50여억 원의 수돗물 생산비용을 절감해 시설 재투자로 이어지는 수도사업의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가 된다”고 밝혔다.

이어 “물은 우리의 소중한 자산으로 우리시민들은 한방울의 물이라도 아껴 쓰도록 노력하며 ‘물 아껴 쓰기 운동’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