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항시, 코로나로 힘든 지역경제 살리기 함께

입력 2020-02-13 16:34 | 수정 2020-02-16 18:51

▲ 포항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험으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흥해지역 상가와 음식점을 방문했다고 13일 밝혔다.ⓒ포항시

포항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험으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흥해지역 상가와 음식점을 방문했다고 13일 밝혔다.

지진특별지원단 전 직원은 얼어붙은 지역 소비시장에 힘을 불어넣고자 한마음으로 지진 피해지역 음식점에서 식사를 하고 흥해시장에 들러 전통시장 장보기를 실시했다.

향후에도 매주 현장을 찾아 지진피해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피해지역의 경제 활성화를 위해 식당과 상가를 이용하기로 했다.

지진 피해지역의 경제 회복을 위해 전파공동주택 보상, 자율공모화 사업, 소단위 마을공동체 활성화 사업 등 특별도시재생 사업도 속도를 높이고, 재정을 신속히 투입할 계획이다.

특히 특별재생 현장지원센터와 지진 트라우마 치유센터를 활용한 공동체 회복 등 주민 참여형 프로그램도 상반기에 집중 실시하여 경제 활성화를 견인할 예정이다.

지진특별지원단 직원들은 스스로를 ‘행복도시 흥해의 전도사’로 자처해, 개인 SNS를 활용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의 맛집, 관광지, 주요행사 등을 홍보해 방문객들이 늘어날 수 있도록 홍보하기로 했다.

이원탁 지진특별지원단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진피해지역의 경제가 살아날 수 있는 모든 방안을 모색하여 추진할 것”이라며 “지진특별법에 따른 주민들의 혼란과 불편이 없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2020년 4.15총선의 선거운동기간 동안 게시판에 특정 후보자들의 명예훼손, 비방, 악의적 댓글과 불법적인 선거홍보를 할 경우 공직선거법 제110조(후보자 등의 비방금지) 등의 위반으로 민형사상 피해가 일어날 수 있습니다.

게시자분들의 예기치 않은 피해를 방지하고자 아래 선거운동기간 동안 게시판의 운영을 잠정 중단하오니 양해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 중단 기간 : 4.02 00:00 ~ 4.14 24:00)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