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항시, ‘코로나19’ 지역유입 차단 ‘총력’

확진자 발생 도시 방문 자제 등 선제적 대응
최고 수준의 방역 확대

입력 2020-02-19 22:26 | 수정 2020-02-20 00:38

▲ 이강덕 포항시장은 대구·경북지역에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시민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선제적인 방역·예방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뉴데일리

포항시는 대구·경북지역에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시민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선제적인 방역·예방활동을 강화하기로 19일 밝혔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날 긴급 기자간담회를 갖고 인근 대구 10명, 영천 3명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하는 등 ‘코로나19’가 확산 기미를 보임에 따라 동원 가능한 모든 자원을 활용하여 지역유입을 차단하는데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시는 우선 현재 보건소 자체 방역단과 읍·면·동별로 실시하고 있는 새마을방역단의 방역활동과 함께 구제역 방역차량과 민간소독대행업체를 동원했다.

지역으로 유입되는 모든 차량에 대한 소독을 강화하고 다중집합장소에 손 소독제 비치와 함께 열화상감지카메라를 설치해 체온을 측정하는 등 최고 수준의 방역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기로 했다.

또 포항시 홈페이지와 SNS 등을 통해 확진자의 이동경로 등을 실시간 고지하고, 확진발생지역에 대한 공무원의 출장금지, 어르신들의 경로당 방문 등 외출 자체를 비롯해 확진자 발생지역에 대한 시민들의 방문 자제를 적극 당부했다.

시는 관내 입원 중이거나 진료 중인 폐렴환자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오염지역을 방문했거나 확진자와 접촉한 경우는 가까운 보건소나 선별진료소로 즉각 연락해줄 것을 당부하는 등 시민들의 불안심리를 안정시키는 데도 주력하기로 했다.

이강덕 시장은 “무엇보다 시민의 안전과 건강이 최우선인 만큼 모든 방법을 동원해 코로나19의 확산을 차단할 방침”이라며 “시민 여러분께서도 개인건강수칙에 따른 일상생활과 함께 철저한 예방·방역활동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2020년 4.15총선의 선거운동기간 동안 게시판에 특정 후보자들의 명예훼손, 비방, 악의적 댓글과 불법적인 선거홍보를 할 경우 공직선거법 제110조(후보자 등의 비방금지) 등의 위반으로 민형사상 피해가 일어날 수 있습니다.

게시자분들의 예기치 않은 피해를 방지하고자 아래 선거운동기간 동안 게시판의 운영을 잠정 중단하오니 양해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 중단 기간 : 4.02 00:00 ~ 4.14 24:00)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