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울진군, 소비자 판매 홍보 품평회 마련

울진복숭아 품평회 및 홍보행사 진행
“울진복숭아 소비자 품에 안기다”

입력 2020-07-29 11:49 | 수정 2020-07-30 14:41

▲ 울진군은 8월 2일 군청주차장 일원에서 울진복숭아 품평회 및 홍보행사 개최한다.ⓒ울진군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오는 8월 2일 군청주차장 일원에서 울진복숭아연구회 주관으로 최고품질의 복숭아 생산농가 선정 및 소비자 판매 홍보를 위한 품평회를 열었다.

울진복숭아는 올해부터 본격적인 출하기를 맞아 6월말부터 수확을 시작해 9월까지 소비자에게 판매되며 20여 재배농가에서 5ha의 복숭아를 재배하고 있다. 

아직은 국내 복숭아 주요 생산지에 비해 재배규모는 작지만 높은 당도를 자랑하는 울진 만의 특색 있고 맛있는 복숭아 생산에 주력하고 있다. 

울진군은 ‘지역특화 과수 재배단지 조성 시범사업’을 통해 울진의 복숭아를  비롯한 사과, 체리 등의 17ha여 과수 재배 생산단지를 조성하고 있다.

PLS 대비한 안정성 확보, 신품종 도입, 노동력 절감, 돌발병해 방제지원 등을 통해 울진 과수재배농가의 경쟁력 확보와 농가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전은우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울진복숭아 재배농가의 소득증대를 위해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신품종 도입 및 신기술을 보급 하겠다”며 “이상기후 대응 농가 맞춤형 기술지원으로 울진복숭아가 소비자로부터 명품 복숭아로 선택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