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청도군, 청도사랑카드 발행·10% 특별할인 12월까지 연장

모바일 앱(고향사랑페이) 설치 통해 카드신청·등록 가능

입력 2020-07-30 11:51 | 수정 2020-07-31 12:05

▲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당초 청도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판매기간을 12월까지 연장하기로 했다.ⓒ청도군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당초 7월 31일에서 청도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판매기간을 12월말까지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군은 코로나19 확산으로 크게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소상공인의 소득증대를 위해 청도군에서만 사용가능한 카드형 전자상품권(선불카드 형식 발급)을 지난 9일부터 발행했다.

청도사랑카드는 만14세 이상이면 주소지와 관계없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모바일 앱(고향사랑페이) 설치를 통해 카드신청·등록이 가능하다.

카드는 본인 계좌를 연결해 충전, 환불하는 방식으로 사용된다. 스마트폰 또는 앱 사용이 어려운 분들을 위해서 8월부터 오프라인 판매대행점(관내 19개 금융기관)에서도 발급·충전할 수 있다.

▲ 카드는 본인 계좌를 연결해 충전, 환불하는 방식으로 사용된다. 스마트폰 또는 앱 사용이 어려운 분들을 위해서 8월부터 오프라인 판매대행점(관내 19개 금융기관)에서도 발급 및 충전이 가능하다. 사진은 청도사랑카드 리플렛.ⓒ청도군

모바일 앱(고향사랑페이)을 통해 충전, 잔액조회, 분실신고 가맹점 조회 등을 쉽고 빠르게 이용할 수 있다. 앱 또는 판매대행점에서 소득공제 신청을 하면 연말정산시 체크카드와 동일하게 30%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어 충전할인도 받고 연말정산 혜택도 받는 일석이조 효과를 노릴 수 있다.

현재 청도군에 등록된 가맹점 수는 960여개로 사업장 주소지가 청도군으로 등록돼 있는 카드 단말기가 설치된 점포에서 사용할 수 있다. 유흥업소, 사행성업소, 온라인업종 등은 사용이 제한된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지역경제도 살리고 다양한 혜택도 받을 수 있는 청도사랑카드 출시로 소상공인 및 지역민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청도사랑카드를 많이 이용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