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미래통합당 경북도당, 대구경북통합신공항 이전 부지 확정 “적극 환영”

입력 2020-07-31 15:29 | 수정 2020-08-03 03:52

▲ 미래통합당 경북도당이 지난 30일 대구·경북 시·도민의 염원이었던 통합 신공항 이전부지 확정을 적극 환영했다.ⓒ뉴데일리

미래통합당 경북도당이 지난 30일 대구·경북 시·도민의 염원이었던 통합 신공항 이전부지 확정을 적극 환영했다.

도당은 31일 성명을 내고 “대구·경북500만 시·도민과 함께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대구·경북 발전을 위해 대승적 차원에서 결단을 내린 군위군수, 군의회와 군위 군민들에게 영광을 돌린다”고 밝혔다.

이어 “실낱 같은 희망조차 버리지 않고 끝까지 노력해준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권영진 대구시장, 지역의 여러 시민단체와 대구·경북 시도민들에게도 경의를 표한다”며 “통합 신공항은 대구 경북 발전에 큰 디딤돌이 될 것임을 확신하며 민·관·군이 합심해 후세에 물려줄 기념비적 공항이 조속한 시일내에 완공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도당은 “이제 미래통합당도 경북 전 당원들과 함께 군위·의성 군민을 비롯한 경북도민들이 만들어낸 통합신공항이 세계적 공항으로 성공할 수 있도록 힘을 모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