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예천군, 코로나19 극복 농특산물 완판 경진대회 ‘최우수’

경상북도 주관 평가 기관표창 수상, 코로나19도 이겨낸 농산물 마케팅 노력 빛 발해

입력 2020-08-04 08:49 | 수정 2020-08-05 12:05

▲ 예천군은 지난 3일 경상북도에서 주관한 코로나19 극복 농특산물 완판 경진대회 우수 시군 평가에서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기관표창을 수상했다.ⓒ예천군

예천군(군수 김학동)은 지난 3일 경북도에서 주관한 코로나19 극복 농특산물 완판 경진대회 우수 시군 평가에서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기관표창을 수상했다.

이번 대회는 경상북도 23개 시‧군 대상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산물 판로 확보를 위해 시행됐다.

대회에서 군은 그동안 김학동 군수가 추진한 농산물유통활성화 정책을 인정받아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군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이랜드리테일을 비롯한 대형 유통매장을 공략해 안정적인 유통망을 확보하고 단무지와 쌀을 중심으로 수출 확대와 제주도에 예천쌀을 납품하는 등 보다 적극적인 방식으로 유통망 확충에 나서고 있다.

‘예천장터’ 온‧오프라인 쇼핑몰에 출향인과 유관기관 등을 대상으로 고향농산물 및 예천감자 팔아주기 등 다양한 특판행사를 기획해 농산물 판매 확대와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해 다양한 방안을 추진중에 있다.

김학동 군수는 “그동안 농산물유통활성화를 위해 노력한 것이 빛을 발한거 같아 매우 기쁘고 그동안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농·특산물 판매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