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구-경북자카르타사무소, 지역 중소기업 정보제공 홈페이지 운영

인도네시아 수출시장 정보 온라인으로 쉽게 찾아
SNS 홍보단 70명 팔로워 16만명 통한 지역 홍보효과 기대

입력 2020-09-10 00:40 | 수정 2020-09-14 02:41

▲ 대구경북자카르타사소 홈페이지 화면.ⓒ경북도

대구-경북 자카르타사무소(이하 사무소)는 지난 4일 지역 중소기업의 인도네시아 수출시장 개척과 투자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홈페이지 구축 작업을 완료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사무소 홈페이지에서는 인도네시아에 대한 일반 사항, 각종 인증제도와 통관 및 시장정보, 현지 최저임금제도 등 수출희망 및 현지 진출을 원하는 기업에 필요한 정보를 두루 갖추고 있다.

이외에 비자, 호텔, 교통, 음식점, 생활정보 등 인도네시아를 찾는 지역 기업인들이 보다 원활하게 활동할 수 있는 자료와 함께, 한인 동포사회와 인도네시아 최신 소식 등도 함께 제공하고 있다.

사무소에서 지역 중소기업의 수출제품과 지역관광을 인도네시아에 홍보하기 위해 진행중인 SNS 홍보단(K-GO)은 최종 1008명이 신청한 가운데 70명을 선발했고, 이들이 보유한 팔로워 16만명은 대구-경북이 인도네시아에 널리 알려지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사무소 관계자는 “코로나로 촉발된 비대면 시대 온라인 홍보를 위해 홈페이지와 SNS 홍보단을 운영하게 됐다”며 “운영 초기라서 미흡한 점이 있지만 지속적인 정보 확충을 통해 지역기업들이 필요로 하는 대구-경북 자카르타사무소가 되겠다”고 전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