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의성군, 2021년 신재생에너지융복합사업 선정···국비 11억 확보

입력 2020-09-15 18:26 | 수정 2020-09-18 12:17

▲ 의성군청 전경.ⓒ의성군

의성군(군수 김주수)이 2021년 신재생에너지보급 융복합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됐다.  

신재생에너지보급 융복합지원사업은 일정구역 내 주택·건물 등에 신재생에너지원을 융·복합으로 설치하는 사업이며 군은 예산 20억원을 투자해 3개면(안계면, 다인면, 단북면)의 주택, 건물 등 305개소에 태양광, 태양열, 지열 설치를 지원한다.

융복합지원사업은 타 에너지보급사업보다 주민부담율이 낮고 컨소시엄 주관기관의 책임 하에 설계·시공·감리·모니터링을 통한 시공·관리, 5년간 하자보증 등 사후관리체계가 잘 갖춰져 주민 호응도가 좋은 사업이다.

군은 이번 사업을 시작으로 융복합지원사업 대상지역을 모든 읍면으로 점차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김주수 군수는 “해당 공모사업이 이웃사촌시범마을 조성사업과의 연계로 시너지효과를 높이고 친환경에너지 보급과 주민 에너지부담비용 절감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