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영남이공대, 2021학년도 수시 1차 모집 경쟁률 4.74대 1

정원내 1788명 모집에 8473명 지원…물리치료과 23.8대1 가장 높아

입력 2020-10-16 22:41 | 수정 2020-10-20 05:32

▲ 지난 13일 수시 1차 신입생모집 원서접수를 마감한 영남이공대학교는 정원내 1,788명 모집에 8,473명이 지원해 평균 4.74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영남이공대

영남이공대는 지난 13일 수시 1차 신입생모집 원서접수를 마감한 가운데 정원내 1,788명 모집에 8473명이 지원해 평균 4.74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주요 학과별 경쟁률은 △물리치료과가 23.8대 1로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고 △치위생과 19.1대 1 △간호학과 14.7대 1 △뷰티스쿨 박승철헤어전공 5.58대 1 △식음료조리계열 식품영양전공 5.36대 1 △보건의료행정과 5.11대 1 △사회복지·보육과 5.04대 1 △부사관·우정공무원계열 4.83대 1순이었다.
 
정원내 수시 1차 모집인원 1788명은 2021학년도 총 모집인원 2242명의 79.75%에 해당한다.

수시 1차 모집 향후 일정은 22일부터 25일까지 면접을 진행하며, 수험생들은 15일부터 18일까지 직접 대면 또는 비대면으로 면접방식을 선택할 수 있다.

▲ 수시 1차 모집 향후 일정은 22일부터 25일까지 면접을 진행하며, 수험생들은 15일부터 18일까지 직접 대면 또는 비대면으로 면접방식을 선택할 수 있다.ⓒ영남이공대

비대면 면접의 경우 온라인을 활용해 진행되며, 지원한 모든 수험생은 반드시 참여해야 한다. 합격자 발표는 11월 6일 예정으로, 영남이공대학교 입학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영남이공대학교 김우현 입학처장은 “대구지역 학령인구가 작년 대비 13.5% 감소한 가운데 신종 코로나19로 학교 설명회, 대학 박람회 등 입시 행사 취소까지 입시 홍보 활동에 어려움이 많았다”며 “대학구성원 모두가 온·오프라인으로 입시 홍보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미래가치 1등 직업교육대학으로 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 연차평가 A등급의 우수한 교육역량 입증에 따른 학부모님들과 수험생들의 기대가 이번 결과로 이어졌다”고 말했다.
 
한편, 국가고객만족도(NCSI) 전국대학 부분 7년 연속 1위의 영남이공대는 재학생 1인당 평균 장학금이 약 410만 원으로 재학생 98.7%가 장학생이며, 실습 위주 교육과 현장 중심의 전문직업기술교육을 통해 차별화·특성화·전문화된 인재를 양성하고 73.1%의 높은 취업률을 자랑하고 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