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엑스코, 2020 대한민국 ICT융합 엑스포로 본격 재개

비즈니스 전문 하이브리드 전시회로 전환
온라인 수출상담회·벤처캐피탈 투자설명회·구매상담회 개최
영상제작 지원 등 참가기업 위한 다양한 혜택

입력 2020-10-17 20:57 | 수정 2020-10-20 05:54

▲ 엑스코(대표 서장은)은 11월19일부터 20일까지 엑스코 전시1·2홀에서 2020 대한민국 ICT융합 엑스포(이하 ITCE)를 개최키로 하고 참가업체 및 바이어를 모집한다. 사진은 지난해 행사 장면.ⓒ엑스코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전환으로 엑스코 전시회가 본격 재개에 들어갔다.

엑스코(대표 서장은)은 11월19일부터 20일까지 엑스코 전시1·2홀에서 2020 대한민국 ICT융합 엑스포(이하 ITCE)를 개최키로 하고 참가업체 및 바이어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올해는 ‘언택트를 넘어 온택트로, ICT를 통해 위기를 기회로’라는 주제 아래 온택트 시대 도래에 따른 기회를 ICT 기업이 적극 활용해 혁신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전시회를 통해 제공한다.

요즘 시대에 꼭 필요한 비대면 ICT기술, 디지털 뉴딜, 스마트시티 등 4차 산업혁명 관련 신기술을 보유한 국내·외 기관 및 기업이 참가할 예정이다.

ITCE는 당초 아시아 최대 규모 컴퓨터 그래픽스 전시회 및 컨퍼런스인 ‘시그래프 아시아’와 동시 개최될 예정이었다. 하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시그래프 아시아’가 온라인으로 개최되자 ITCE는 과감히 행사를 비즈니스 위주의 전시회로 전환했다.

▲ 올해는 ‘언택트를 넘어 온택트로, ICT를 통해 위기를 기회로’라는 주제로, 온택트 시대 도래에 따른 기회를 ICT 기업이 적극 활용해 혁신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전시회를 통해 제공한다.ⓒ엑스코

중국, 베트남, 동남아 등 해외 30개사가 참여하는 온라인 수출상담회, 벤처캐피탈 투자설명회 및 상담회, 대형 유통바이어 초청 구매상담회 등 참가업체를 위한 다양한 비즈니스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하이브리드 형태로 운영되는 ITCE는 온·오프라인 행사가 병행돼 참가업체 홍보 효과가 극대화된다. 올해는 온라인 전시장을 통해 전 참가사가 소개되며 희망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체에 직접 방문해 제품 소개, 기업 홍보 기회를 제공하는‘찾아가는 ITCE 인터뷰’영상을 무료로 제작 및 제공한다.

이밖에 행사기간동안 현장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며 전시장에는 기업지원사업 특별관이 조성돼 핀테크 스타트업 지원, DG Trade TV, R&D 보증 및 자금대출에 대한 지원 사업과 정보를 얻을 수 있다.

대경권연구센터와 함께하는 2020 ETRI 사업화유망기술설명회, ETRI 인공지능 테크포럼, 정보보호 최고책임자 교육 및 특강 등 다양한 행사가 마련된다.

한편, ITCE는 국내 최대 IT/모바일 융·복합 산업 집적지역인 대구에서 열리는 대표적인 IT전시회로 대구시, 경상북도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올해 15회를 맞이한 ITCE는 모바일 산업 비즈니스 전시회(MOBEX)가 모태로 대경권의 선도산업이자 대구시 5+1 미래 신산업 및 4차 산업 혁명의 기반인 ICT 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시민들의 ICT 수용을 높이기 위해 2006년부터 개최됐다.

전시회 참가 문의 및 자세한  2020 대한민국 ICT융합 엑스포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