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경북도, 수산양식분야 공모사업 4개소 선정

친환경양식 육성 2개소, 스마트양식 개발 2개소 선정…국비 40억 확보
4차 산업 연계 양식기술 개발 등 수산분야 선진화 위한 발판 마련

입력 2020-10-18 16:14 | 수정 2020-10-20 06:13

▲ 경북도 환동해지역본부가 수산양식분야 4차 산업화 조기실현을 위한 국비 공모사업에 4개소가 선정 국비 40억여원을 확보하는 성다과를 거뒀다.ⓒ경북도

경북도 환동해지역본부가 수산양식분야 4차 산업화 조기실현을 위한 국비 공모사업에 4개소가 선정 국비 40억여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올렸다.

경북도는 해양수산부 친환경양식어업 육성사업 분야 공모에서는 △‘경북도 토속어류산업화센터/ICT기반 친환경 순환여과 양식시설 건립’(국비 15억원) △ ‘영덕군/친환경 민물고기 우량종자 생산시설 건립’(국비 5억원)이 선정돼 4차 산업 연계 양식기술 개발을 통한 내수면 양식산업 발전의 기틀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산하 한국전자통신연구원)에서 추진하는 스마트양식 ICT융합기술 개발사업 분야에서는 △포항시 구룡포읍과 호미곶면 소재의 육상해수양식장 2곳이 선정돼 국비 20억원을 확보했다.

특히, 경북도는 올해 수산ICT융합 지원사업 5개소(10억원)에 이어 2년 연속으로 ICT연계사업에 선정되는 등 양식분야 선진화에 괄목할만한 성과를 올렸다.

김성학 해양수산국장은 “4차 산업시대를 맞아 관련 국비 지원사업 선점으로 경북 수산분야 선진화를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민․관 협력을 통한 관련 공모사업 등 자체사업 발굴을 통해 해양수산 스마트양식 산업혁명을 주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