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울진군청소년수련관, 청소년이용시설 제한적 운영 재개

노래연습실, 댄스실, 스포츠 활동 등 이용시설 운영
수용 가능인원 50% 이하 수준으로 제한

입력 2020-10-20 16:41 | 수정 2020-10-26 02:29

▲ 울진군청소년수련관은 청소년이용시설을 제한적으로 운영중이다.ⓒ울진군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코로나19 정부지침에 따라 지난 12일부터 울진군청소년수련관 이용시설을 제한적으로 개방해 운영중이다.

수련관의 제한적 운영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하향 조정됨에 따라 시설 상황과 지역 청소년의 이용 실태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진행하게 됐다.

지난 6월부터 주말 프로그램 및 북카페 운영은 정원을 축소해 운영 중이었으며 노래연습실, 댄스실, 스포츠 활동 등의 이용시설은 12일부터 수용 가능인원 대비 50% 이하의 수준으로 제한하여 운영 중이다.

시설 이용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 및 출입자 명부 작성, 손소독, 발열체크 등 방역수칙을 준수해야만 한다.

시설별 최대 이용인원 범위는 노래연습실 2명, 탁구와 당구연습실은 4명, 밴드연습실은 3명, 댄스연습실은 5명, 북카페는 15명 이내로 제한하고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도록 안내하고 있다.

아직까지 코로나19로 정상적인 야외공연 운영에 어려움이 있는 청소년어울림마당은 기존에 추진중인 비대면 사업으로 병행해 추진한다.

비대면 유튜브 실시간 라이브방송으로 진행되는 청소년어울림마당은 4차 31일, 5차 11월14일에 예정이며, 참가를 원하는 청소년 개인 및 청소년동아리는 23일까지 울진군청 보육청소년팀로 접수하면 된다.

전찬걸 군수는 “코로나19 라는 어려운 상황에 위축된 청소년 활동의 활성화와 코로나19로 인한 스트레스 해소와 우울감 극복을 위해 제한적으로 운영하니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이용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