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경북도 공식 유튜브 ‘보이소 TV’, 구독자 10만명 넘었다

17개 광역자치단체 중 2번째.. 재미 감동 더한 콘텐츠로 인기몰이
1월 19일~26일까지 유튜브, SNS 통해 10만 감사 이벤트 개최

입력 2021-01-19 00:12 | 수정 2021-01-20 18:02

▲ 경상북도는 공식 유튜브 ‘보이소 TV’ 구독자 수가 10만 명을 돌파하며, 유튜브 본사로부터 실버버튼을 받게 됐다.ⓒ경북도

경북도 공식 유튜브 ‘보이소 TV’ 구독자 수가 10만 명을 돌파했다. 유튜브 본사로부터 실버버튼을 받게 됐다.

지난 19일 경북도에 따르면, ‘보이소 TV’의 10만 명 돌파는 19년 3월 본격 운영 이후 1년 10개월 만에 이뤄낸 것으로 전국 17개 광역자치단체 중 서울에 이어 두 번째 달성이다.

‘보이소TV’는 경북도의 주요정책과 문화, 관광, 특산물 등을 재미있고 톡톡 튀는 감성 영상으로 구성해 기존 행정기관에서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과의 차별화로 많은 눈길을 받아왔다.

또 코로나19 범국민 캠페인(#이제다시경북, #올해보다오래, #stay_home) 시행, 지역 소상공인을 위한 ‘우리동네 자랑 시리즈’, 공무원이 직접 출연해 대중의 공감을 이끈 ‘니 지금 뭐하노’등을 꾸준히 연재하며 인기몰이를 했다.

이 같은 성장세에 힘입어 작년에는 제10회 대한민국 SNS 대상 종합대상(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상)을 비롯해 3개 분야의 SNS 어워드의 대상을 휩쓸며 온라인 소통을 가장 잘한 자치단체에 이름을 올렸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도민 여러분의 관심과 참여로 구독자 수 10만을 돌파한 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올해는 코로나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소상공인, 특산물 등 민생에 도움이 되는 콘텐츠는 물론 대중의 꾸준한 관심과 참여를 끌어낼 수 있는 재미있는 영상 제작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북도는 보이소 TV 구독자 수 10만 명 돌파를 기념한 유튜브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벤트는 1월 19일~26일까지 보이소 TV에서 진행되며, 참여 방법은 보이소 TV 내 이벤트 영상에 축하 댓글과 구독 인증을 하면 응모가 가능하고, 당첨자에게는 기프티콘 등 푸짐한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