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화성산업, 중진공 주관 내일채움공제사업 우수기업 선정

건설사로는 유일하게 화성산업 선정

입력 2021-01-23 15:18 | 수정 2021-01-24 20:39

▲ 화성산업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주관한 내일채움공제사업 우수기업으로 선정됐다(좌측 김현우 중진공 대구지역본부 일자리창출팀장, 우측 박성규 화성산업 인사총무팀장).ⓒ화성산업

화성산업(대표이사 사장 이종원)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하 중진공, 이사장 김학도)이 주관한 내일채움공제사업 우수기업으로 선정됐다.

중진공은 전국의 내일채움공제 참여기업 중 우수 참여기업 15개사를 선정했고, 건설사로는 유일하다.

청년재직자 내일채움공제는 청년이 입사 후 5년간 일정금액을 적립하면, 기업과 정부가 공동으로 일정비율로 적립햐 5년 만기 재직 후 본인 납입금 대비 4배 이상인 3천만 원 이상을 수령할 수 있는 공제사업이다.

화성산업은 지난 2019년 3월부터 장기근속과 핵심인력양성, 복리후생 강화를 위해 청년재직자 내일채움공제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현재까지 79명 직원이 청년재직자 내일채움 공제사업의 혜택을 받고 있다.

중진공은 “화성산업은 자격요건을 갖춘 청년 재직자 전원을 대상으로 공제가입을 유도하고 참여하는 우수기업으로서 청년일자리 창출과 고용유지에 적극 기여했다”고 밝혔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