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영천시, 영천경마공원 조성사업 본격 착동 시작

가옥철거, 문화재 조사, 건축허가 준비 등 본격 착공 준비 돌입

입력 2021-02-28 14:57 | 수정 2021-03-01 04:16

▲ 영천시(시장 최기문) 시민들이 지난 10여 년 동안 염원했던 영천경마공원 조성사업이 본격적인 착공 준비에 돌입한다.ⓒ영천시

영천시(시장 최기문) 시민들이 지난 10여 년 동안 염원했던 영천경마공원 조성사업이 본격적인 착공 준비에 들어갔다.

지난 25일 한국마사회는 영천경마공원 조성사업 착공에 앞서 가옥 등 지장물 철거를 위해 금호읍 사업부지 현장을 찾았다. 

이날 한국마사회 실무팀은 사업 부지 내 철거 대상 지장물을 사전 조사했으며, 부지 정비 계획을 마련해 가옥 등 지장물 철거를 상반기 중 추진할 예정이다.

착공에 앞서 문화재 조사, 건축허가 등 본격적인 밑그림을 논의하기 위해 경상북도·영천시·한국마사회 3자 실무팀이 모여 3월 중에 사업시행 협의를 개최하기로 했다.

최기문 시장은 “영천경마공원이 조기 착공될 수 있도록 모든 사전 절차를 신속하게 진행하는 데 전력을 쏟고 있다”며 “사업 추진 과정에 시민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