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양식 경주시장, 베트남 후에시에 따뜻한 온정 전해

후에시, 지난달 태풍 피해소식에 즉석 성금 전달

최동수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11.17 10:58:28
▲ 최양식 경주시장이 13일 자매도시인 베트남 후에(Hué)시에 경주시의 따뜻한 온정을 전했다.ⓒ경주시

 

최양식 경주시장이 13일 자매도시인 베트남 후에(Hué)시에 경주시의 따뜻한 온정을 전해 후에 시민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 2017' 참관 등 베트남을 방문 중인 최양식 경주시장은 14일 오후 5시(현지 시각) 예정된 ‘경주-후에 문화교류행사’ 참석을 위해 13일 후에시를 방문했다.

최양식 사장은 이날 ‘응옌 반 탄’ 후에시장을 면담하는 자리에서 후에시가 지난달 태풍으로 시민 4명이 사망하는 등 큰 피해를 입은 사실을 전해듣고 즉석으로 피해성금 금일봉을 전달했다.

응옌 반 탄 후에시장은 최양식 경주시장의 즉석 피해성금에 “뜻하지 않은 성금을 전해 준 최양식 시장의 정성에 감동했다”며 “경주시와 자매도시로서 인연을 더욱 굳건히 해 나가자”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