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성원전, 동경주 상생협력 워크숍 개최

지역주민들과 소통·공감·이해의 폭 넓혀

김창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12.06 07:49:50

▲ 월성원전이 최근 경주 화랑마을에서 ‘2018년 동경주 상생협력 워크숍’을 개최했다.ⓒ월성원전

(주)한국수력원자력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박양기)는 경주 화랑마을에서 ‘2018년 동경주 상생협력 워크숍’을 개최했다.

지난달 27일부터 30일까지 열린 워크숍은 발전소주변지역 주민들이 고준위방폐물 관리정책 재검토 관련 지역공론화에 대한 이해와 ADR(alternative Dispute Relation·대안적분쟁해결방식) 교육을 통한 지역 내부갈등 대처방법 학습 등으로 진행됐다.

워크숍은 동경주지역(양남면, 양북면, 감포읍) 발전협의회 소속 대의원 등 지역 주요 인사 70명이 참석해 각 읍면별로 실시됐다.

이번 교육에 참가한 한 지역주민은 “이번 교육을 통해 지역 내부 갈등뿐 아니라 공론화를 이해하는데 큰 도움이 됐다”면서 “갈등사례를 살펴보면서 갈등해결을 위해서는 소통과 공감의 필요성을 인식할 수 있는 유익하고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부성준 월성본부 대외협력처장은 “본부인근 주민들을 대상으로 처음으로 시행된 이번 워크숍을 통해 동경주지역 주민들이 갈등관리 및 공론화에 대해 이해할 수 있는 유익하고 뜻깊은 자리였다”면서 “향후에도 소통활성화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 기획 등 지역과의 소통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월성원자력본부는 본부 인근 마을 경로당 환경개선 사업, 유해조수 구제단 지원 등 원전 주변지역 주민 다수가 혜택을 볼 수 있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