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우, 부패방지 공로로 ‘부패방지 청렴인 인증서’ 수여받아

10일 경주에서 관광활성 토론회 갖고 본격적인 ‘경주대첩’ 스타트

강승탁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3.10 16:11:33

▲ 이철우 의원(왼쪽)은 10일 그동안 부패방지에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아 부패방지국민운동총연합에서 주는 ‘부패방지 청렴인 인증서’를 수여받았다.ⓒ뉴데일리

경북도지사 선거 공천 신청을 마친 자유한국당 이철우 의원이 ‘발로 뛰는 현장도지사’를 기치로 본격적인 ‘경주대첩’의 본격 닻을 올렸다.

지난 4일 경북지사 후보 중 가장 먼저 공천신청을 마친 그는 10일 오후 2시  경주시 용강동에 마련된 사무실에서 (사)경북관광진흥원과 함께 ‘경북지역 문화관광 진흥방안과 정책과제’를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사)경북관광진흥원이 ‘경북 역사 이래 최대의 문화관광 활성화 사업’을 역점 공약으로 내세운 이 의원에게 제안한 것으로 이 의원은 이날 전문가들이 제시하는 의견들을 면밀히 검토해 문화관광분야 공약에 반영할 계획이다.

이날 그는 당초 개최하기로 했던 개소식을 하지 않고 당내 경선이 후보 간 과열 분위기를 의식해 개소식 행사없이 이같은 정책토론회로 대체하고 정책대결로 승부를 걸고 경선 준비에 나선다는 복안이다.

이 의원은 경주가 대한민국의 문화재보고라는 점을 강조하면서 “경북 역사 이래 최대의 문화관광사업으로 일자리를 쏟아내고 국내·외 관광객이 경북으로 몰려 들게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의원은 이날 정책토론회에 앞서 그동안 부패방지에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아 부패방지국민운동총연합에서 주는 ‘부패방지 청렴인 인증서’를 수여받았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