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군, FTA기금 과수고품질시설현대화 사업비 5억원 추가 확보

국비 예산 확보로 과수 피해 농가 지원에 총력

강승탁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4.12 01:08:32

성주군은 고품질 안전과실생산과 생산비절감을 위한 ‘FTA기금 과수고품질시설현대화 사업비’ 5억원을 추가 확보했다.
   
이번 FTA기금 과수고품질시설현대화사업은 참여조직인 대구경북능금농협에 최근 5년내 출하실적이 있고 3년이상 출하를 약정한 사과재배 농가라면 신청 가능하다.

군은 경북도, 중앙부처에 발빠르게 예산을 추가로 요구하고 그 결과, 사업비 5억원(국비 1억, 지방비 1억5천, 자부담 2억5천)을 확보하는 성과를 냈다.

이 사업비는 피해농가들의 재배시설현대화 및 묘목갱신 등에 지원되어 상당한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항곤 성주군수는 “FTA등 농산물 수입개방과 더불어 과수재배농가가 어려움이 많은데, 때 아닌 재해로 인해 피해를 입은 농가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향후에도 중앙부처와 유기적인 협조체제를 구축해 지역 과수농업의 미래와 문제점을 항상 고민하면서 함께 해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