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영천댐 붕괴 가상 ‘안전한국훈련’ 대응현장 훈련 실시

재난분야 훈련 전국 최초로 현장에 재난현장통합지원본부 설치

강승탁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5.17 09:42:24

▲ 경북도는 16일 영천댐 붕괴를 가상한 ‘2018 안전한국훈련’대응현장 훈련을 영천시 임고면 평천초에서 개최했다.ⓒ경북도

경북도는 16일 영천댐 붕괴를 가상한 ‘2018 안전한국훈련’대응현장 훈련을 가졌다.

이날 영천시 임고면 평천초등학교에서‘2018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의 일환으로 김관용 도지사가 참관한 가운데 지진으로 인한 영천댐 붕괴를 가상한 대응현장 훈련이 실시됐다.

영천시 북북동쪽 14km지점에서 6.3 규모의 지진이 발생한 경우를 가상해 진행된 훈련은 경북도와 영천시, 국군 7516부대 4대대, 영천경찰서, 영천소방서, 한국수자원공사 포항권지사 ,주민 등 500여명이 참여해 실제 훈련방식을 진행됐다.

훈련은 지진 발생 후 학생과 주민이 대피하는 ‘초동대응단계’, 영천댐 균열이 확대되고 고립자·사상자 등을 긴급구조 및 후송하는 ‘초기대응단계’, 영천댐이 초당 4천톤의 물을 긴급 방류한 후 주택침수 및 사망자 등이 발생하는 재난상황에 대응하기 위한 본격대응단계’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이번 훈련에는 재난분야 훈련 전국 최초로 훈련현장에 재난현장통합지원본부를 설치·운영하는 등 신속하고 효과적인 재난 대응능력 향상에 초점을 맞추고 실시됐다.

김관용 경북도 재난안전대책본부장은 “2018 안전한국훈련을 통해 각 부서와 유관기관이 재난 발생 시 역할을 정립하고 협업부서별 협력체계를 강화하는 계기가 되었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안전훈련을 통해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