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농협, 2년 연속 산지유통종합 대상 수상

생산자조직 공선출하회 및 공동출하회 육성·지원

강승탁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11.02 14:05:18

▲ 여영현 경북농협본부장(오른쪽)이 1일 농협중앙회 정례조회에서 산지유통 우수사무소에 선정돼 상을 받고 있다.ⓒ경북농협

경북농협(본부장 여영현)은  2년 연속 산지유통종합대상을 수상했다.

‘산지유통 비전 2033’은 농협경제지주가 2020년까지 생산자조직 3000개를 육성하고 연합마케팅사업 판매물량 3조원을 달성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경북농협은 1일 농협중앙회 정례조회에서 산지유통 우수사무소에 선정돼 지난 해에 이어 연속 대상을 차지했다.

경북농협은 그동안 국내농산물 소비감소와 냉해와 일소피해 그리고 태풍 콩레이 피해 등 힘든 상황 속에서도 생산자조직 공선출하회 및 공동출하회 육성·지원 등에 힘써왔다.

또 경상북도유통구조개선지원사업과 전속출하통합조직 육성을 통해 연합마케팅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왔다. 이를 바탕으로 9월말 기준 연합마케팅실적이 지난 해보다 867억원 증가한 4326억원을 달성했다.
 
여영현 경북농협 본부장은 “이번 수상은 경북농협 임직원들이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과 농산물 제값받기에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연합사업조직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고, 고품질의 안전한 농산물 생산지도와 통합마케팅을 통해 판매농협 구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