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이공대, ‘2018산학협력EXPO’에서 대상·특별상 수상

‘대상’ 컴퓨터정보과 보노보노팀, ‘저시력자를 위한 귀로 보는 버스알림’어플리케이션 개발
‘특별상’ 전기자동화과 전기쟁이팀, ‘스스로 움직이는 자전거스탠드 받침대’

이지연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11.09 15:17:30

▲ 영남이공대가 ‘2018 산학협력EXPO’에서 대상과 특별상을 수상했다.(사진은 왼쪽에서 세번째 송현직 단장과 수상학생들)ⓒ영남이공대

영남이공대(총장 박재훈)가 ‘2018 산학협력EXPO’에서 대상과 특별상을 동시에 수상했다.

8일 오전 부산 벡스코에서 진행된 ‘2018 산학협력EXPO’에서 컴퓨터정보과 3학년 김경환 학생 외 3명으로 구성된 보노보노팀이 전국 팀프로젝트 경진대회에서 대상인 교육부 장관상을, 전기자동화과 전기쟁이팀이 특별상을 각각 수상했다.

영남이공대에 의하면 김경환 학생은 시각장애 5급으로 버스 진입시 형태는 보이지만 번호가 잘 보이지 않아 버스를 자주 놓치는 사례를 통해 이번 ‘저시력자를 위한 귀로 보는 버스알림’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컴퓨터정보과 김준형 교수와 LINC+ 협약산업체인 아이엠이에스와 공동으로 음성인식기술은 물론 GPS가 cm단위까지 측정 가능한 비콘 기술을 이용해 이번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에 새롭게 개발한 어플리케이션은 버스정류장에 버스진입시 음성 또는 진동을 통해 버스가 들어오는 것을 사용자에게 알려주고 버스 탑승 이후에는 하차정류장 도착 전 미리 알려주는 기능을 탑재하고 있다.

또 이날 행사에서 영남이공대 전기자동화과 2학년 학생으로 구성된 ‘전기쟁이팀’은 ‘스스로 움직이는 자전거스탠드 받침대’를 선보여 특별상을 수상했다.

영남이공대 산학협력단 송현직 단장은 “이번 대상은 대학생의 참신한 아이디어, 지도교수의 지식, 실무에 강한 산업체가 공동으로 연구·개발해 만들어낸 결과물로 산학협력을 통한 우수한 결과물이 많이 나오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