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확대 추진

15일부터 29일까지 신청접수
연식 오래된 차량 순으로 선정

김창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9.01.11 09:38:31

▲ 경주시 청사 전경.ⓒ경주시

경주시가 도심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사업을 올해 더욱 확대 추진한다.

경주시는 배출가스로 인한 미세먼지, 질소산화물 등 유해성이 큰 대기오염물질을 저감하기 위해 지난해 1억 6천만원보다 3배 이상 많은 4억 8천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조기폐차를 확대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기폐차지원대상은 자동차 배출가스 5등급인 경유 자동차와 2005년 이전 제작된 도로용 건설기계 3종으로 공고일 기준으로 경주시에 2년 이상 연속해 등록돼 있고 현 소유자가 6개월 이상 보유해야 한다.

또 자동차 관능검사결과 적격판정을 받아 정상운행 가능한 차량으로 지방세 체납이 없어야 하는 조건을 모두 충족해야 가능하다.

지원 금액은 연식, 중량, 배기량 등에 따라 보험개발원이 산정한 차량 기준가액을 기준으로 지급한다.

특히 노후 경유차 폐차 후 친환경적인 전기자동차를 구매했을 경우 최대 1665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어 비용절감 및 미세먼지 저감에 효과적이다.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사업은 이달 15일부터 29일까지 주소지 관할 읍면동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서를 접수 받아 예산범위 내에서 차량연식이 오래된 순으로 선정해 지원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및 환경과 기후변화대응팀에 문의하면 된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