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공유

로고

한국수력원자력, 경주 취약계층 아동에 건강음료 지원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건강음료 지원 후원금 전달

입력 2019-06-12 18:29

▲ 한수원이 경주 취약계층 아동을 위해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북지역본부에 후원금을 전달했다.ⓒ한수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11일 경주 동부빌딩 대회의실에서 ‘경주 취약계층 아동 대상 건강음료 지원 사업’을 위한 후원금 2300여만원을 초록우산어린이재단경북지역본부에 전달했다.

이 사업은 경주 지역에 거주하는 취약계층 아동 50명을 대상으로 매월 19회 과일·채소 주스 등의 건강음료를 배달하는 사업이다.

이를 통해 영양 불균형 해소로, 돌봄이 필요한 성장기 아동들의 건강한 성장에 보탬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수원은 이달부터 내년 5월까지 1년 간 시행할 예정이다.

한수원은 이밖에도 △행복더함 희망나래 △아인슈타인 클래스 △아톰공학교실 △자유학년제 진로교육 후원 △실명예방사업 등 아동과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안형준 한수원 지역상생처장은 “한창 돌봄이 필요한 아이들에게 가족과 지역사회의 공백을 채우는 따스한 손길이 되어 줄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미래세대를 위한 사회공헌사업을 꾸준히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