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장경식 경북도의회 의장, 위덕대 명예경영학 박사 취득

국가 간 문화교류 촉진과 문화예술 인프라 구축 등 공로 높은 평가

입력 2019-09-18 17:40 | 수정 2019-09-19 10:17

▲ 장경식 의장은 18일 이철희 회당학원 이사장, 장 익 위덕대 총장, 김형렬 대학원장,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강덕 포항시장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위덕대 학위수여식에서 ‘명예 경영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위덕대

장경식 경북도의회 의장은 위덕대에서 명예경영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장 의장은 18일 이철희 회당학원 이사장, 장 익 위덕대 총장, 김형렬 대학원장,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강덕 포항시장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위덕대 학위수여식에서 ‘명예 경영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장 의장은 호찌민-경주 세계문화엑스포, 이스탄불-경주 세계문화엑스포 등 세계적인 문화축제의 성공적 개최 지원과 경북문화관광공사, 경북문화재단 설립 등 경북의 문화교류 촉진과 문화산업을 한 단계 더 발전시킨 점이 높이 평가받았다고 위덕대 측은 밝혔다.

또 장 의장은 효행경로교육·진로교육 지원조례 등 교육분야 입법활동과 지역내 학교신설, 교육환경 개선 등 현안문제 해결을 통해 지역의 교육여건 개선과 인재양성을 위한 의정활동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위덕대는 장 의장이 지난 14년간 도민을 위한 의정활동으로 도정발전과 도민의 복리증진 및 지방분권과 지방자치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해 명예 경영학박사 학위를 수여했다.

장 익 위덕대 총장은 명예 경영학박사 추천사에서 “경상북도의 문화산업 발전과 지역인재 양성을 위해 노력해 온 장경식 의장에게 명예박사 학위를 수여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역발전을 위해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장 의장은 답사에서 “지역의 명문사학 위덕대에서 명예 경영학 박사 학위를 받게 돼 매우 영광스럽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앞으로도 지역발전을 위해 더욱 헌신하겠다”며 감사의 인사를 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