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구한의대, 평생교육체제지원사업 현판식

LiFE사업에 2년 연속 선정…4년간 27억2000만원 지원

입력 2019-10-22 18:35

▲ 대구한의대가 22일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이 주관하는 대학의 평생교육체제지원사업 현판식을 갖고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다짐했다.ⓒ대구한의대

대구한의대(총장 변창훈)가 22일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이 주관하는 대학의 평생교육체제지원사업(이하 LiFE사업) 현판식을 갖고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다짐했다.

대구한의대 LiFE사업단은 지난 4월 교육부로부터 4년간 27억2000만 원을 지원받아 미래라이프융합대학을 설치했다.

미래라이프융합대학은 30세 이상 성인과 특성화고졸 재직자를 대상으로 평생교육융합학부 아래 △평생교육복지전공 △평생교육경영전공 △산림비즈니스학과 △메디푸드HMR산업학과 등 2개 전공 2개 학과를 운영하고 있다.

특히 미래라이프융합대학내에 평생교육정보지원센터와 프레이리성인학습지원센터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대구한의대는 문제중심학습·사이버 수업·ON-OFF병행수업·프로젝트 수업·비교과 수업 등을 통해 직장인들의 현장실무와 직무능력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변창훈 총장은 “대구한의대는 대학의 평생교육체제지원사업 2년 연속 선정과 더불어 올해 2020학년도 수시모집에서는 전국 23개 평생교육체제지원사업 운영 대학 중 최고의 입시 경쟁률을 거뒀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지원과 투자를 통해 전국 최고 성인교육의 메카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